미코출신 탤런트 홍여진, 유방암으로 가슴절제 후 3년동안 우울증
 
김시현/I선데이뉴스
▲홍여진 유방암 투병     ©  MBN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홍여진(54)이 유방암 투병 경험과 함께 우울증을 앓았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오는 13일 수요일 밤 10시 방송되는 <충무로 와글와글 시즌2> 방송에 탤런트 홍여진이 출연해, 유방암에 걸려 가슴의 1/4을 절제하고 이와 더불어 찾아온 우울증에 심지어 삶을 포기하려고 했던 사연을 털어 놓는다.
 
지난 79년 미스코리아로 데뷔하며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홍여진.
 
홍여진은 “항상 피곤하고 낮잠을 자도 잠이 쏟아졌다. 그게 유방암 증상인 줄 전혀 모르고 있었다.”고 말하며 한때 활동을 중단하고 사라졌던 이유를 공개했다. 이어 유방암으로 가슴을 잘라야 한다는 말을 듣고 “수술을 받지 않고 그냥 죽을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특히 암선고 보다 더 힘들었던 순간은 주위 사람들이 하나 둘씩 떠나가버린 것이라고 덧붙였다. “암환자 곁을 지키는 것이 부담스럽다.”며 사귀고 있던 남자친구가 곁을 떠났고, 수술 후에는 집안일을 봐주던 도우미 조차 암환자를 돌볼 수 없다며 떠났다고 전했다. 그녀는 “홀로 피주머니를 차고 죽을 끓여 먹었으며, 그 때의 외로움으로 3년간 심각한 우울증도 겪었다.”고 말해 충격을 주었다.
 
또 홍여진은 7년 전 유방의 1/4을 절제하는 수술을 받고 지금은 완치 된 상태라고 덧붙였다.
 
특히 홍여진은 수술 후 자신의 일상생활도 함께 공개했다. 항상 왼쪽가슴을 다치지 않기 위해 조심하는 생활습관과 유방암 수술 이후 즐겨먹는 건강식 밥상, 유방암 수술 이후 자신만의 운동법 등을 공개, 또 홍여진의 유방암 사례를 통해 가정의학과, 외과, 성형외과, 정신의학과 등으로 구성된 충무로 와글와글 주치의 8명은 유방암 자가진단부터 보형물 수술, 암 환자에게 필요한 정신상담, 운동법, 암에 좋은 음식 등 유방암에 대한 정보를 전달할 예정이다.
 
탤런트 홍여진이 출연하는 MBN 충무로 와글와글 100회는 오는 13일 수요일 밤 10시에 만나 볼 수 있다.
 


배너
기사입력: 2012/06/11 [17:39]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경찰서 인사발령 사항 / 가평투데이
김아중 페디큐어 화제, 발이 예뻐야 진짜 예쁜거지 / 김경화/I선데이뉴스
공직자가 코로나환자 발생했다 소문내! / 권길행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내년 가평‧청평‧상천 역세권 개발 활기 ‘기대’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자라섬 캠핑메카로 거듭난다 / 권길행
맞춤형 일자리 제공에 노력, 가평군 일자리센터 / 권길행 기자
수기사단장 권오한 소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 다목적 체육관 붕괴사고는 예견된 인재다. / 가평투데이
전신주 활용 위치확인 시스템, 첫 결실 / 권길행 기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