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한 펜션에서 20대여 3명 동반 자살
'가족들에 미안하다'유서 발견
 
권길행 기자

가평군 고성리 모 펜션에서 20대 여성 3명이 연탄을 피워놓고 동반 자살한 사건이 발생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7일 가평경찰서에 따르면 오늘 오전 11시10분경 가평군 청평면 고성리의 한 펜션에서 A모(28)씨와 B모(24)씨, C모(27)씨 등 여성 3명이 숨진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들은 서로를 모르는 사이로 인터넷 자살사이트를 통해 만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지난 15일 투숙해 수면유도제를 복용하고 연탄을 피운뒤 함께 자살한 것으로 추정하고 사건 현장에서 연탄을 피운 흔적과 "가족들에게 미안하다"는 내용의 유서 3장을 발견했다고 전했다.

펜션업주 k모(40)씨는 "손님들이 퇴실할 시간이 됐는데 인기척이 없어 보조키로 문을 열고 들어갔는데 여자 3명이 숨진채 누워 있어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 원인에 대해 조사 중 이라고 밝혔다.

배너
기사입력: 2012/02/17 [16:13]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3회 안정복 문학상 전국공모 / 가평투데이
가평군, 배수펌프장에 무슨 짓을 한거니 ? / 가평투데이
가평고, 전국육상경기선수권 대회 두각 보여 / 가평투데이
가평군수 민선7기 2주년...군민과의 약속 이행실적 UP / 가평투데이
가평군수, 민선7기 2주년 발품행정으로 시작 / 가평투데이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청평도서관, 온라인 도서관 프로그램『집콕! 도서관!』운영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군, 7월 31일까지 주민세 재산분 신고·납부 하세요!!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