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람마을 만들기 6개마을에 사업비 1억여 원 지원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소멸위기의 마을공동체를 되살리기 위해 매년 사업비를 내걸고 마을별 성과공유회 및 공개오디션를 개최해 눈길을 끌고 있는 가운데 올해에도 마을별 순위에 따른 내년 사업비가 지원됐다.

 

군은 30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김성기 군수를 비롯한 마을별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아람마을(·희복마을) 만들기 성과공유회 시상식을 가졌다.

 

앞서 군은 아람마을 만들기 사업에 참여한 1단계 모람마을 및 2단계 도람마을 각 3개 마을 등 총 6개 마을대표들이 참여해 각 마을이 기획한 동영상 상영과 내년도 마을발전계획 발표를 진행하는 등 공유회 심사를 통해 마을별 순위를 결정했다.

 

금년에는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조치로 퍼포먼스 및 공개오디션을 생략하는 등 행사 규모를 대폭 축소해 진행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대상격인 최우수상에 가일2리와 고성리1반이 선정돼 각각 2500만 원의 사업비를 받았다.

 

또 우수상에는 호명리·율길1리가 뽑혀 각각 2천만 원이, 장려상에는 제령리5·이곡1리 마을이 차지해 1500만 원의 사업비가 각각 주어졌다.

 

이와 함께 이날 시상식에서는 마을 고령화에 따른 활력 저하와 공동체성 악화 등의 지역문제를 주민 스스로 해결하기 위해 행복마을 관리소로 지정된 이화리와 운악리 마을에 아람마을 현판 증정식도 가졌다.

 

행복마을 관리소 지정 마을에는 내년도 35000여만 원의 사업비가 각각 지원되는 등 지역내 일자리 참여를 통한 지역사회 공헌 및 마을 공동체성 회복에 나서게 된다.

 

아람마을 만들기는 군 역점사업으로 낮은 출산율과 고령화로 무너지고 있는 마을공동체를 되살리기 위해 지난 2015년 희복(희망+행복)마을 만들기 사업을 시작으로 2017년부터는 각 부서별 분산적으로 이루어지던 사업을 주민주도 역량단계별 마을 만들기로 재편해 본격 지원하고 있다.

 

아람마을은함께 모여 도와주는 아름다운 사람들의 마을이라는 뜻으로 올해부터 주민들에게 일관되고 친근하게 다가서는 통합브랜드 디자인 추진에 따라 변경됐으며, 원활한 사업을 위해 전담팀도 새롭게 구성됐다.

 

김성기 군수는희망과 행복은 우리 군민의 염원이자 마을과 공동체가 함께 만들어갈 아람마을 만들기의 최종 단계라며 군민 모두가 주인이 되고 주민이 희망하는 마을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변함없는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현재 아람마을 만들기 사업에는 27개 마을이 참여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6개 마을의 신규 참여를 목표로 하고 있어 30개의 희복마을 만들겠다는 군수공약이 어렵지 않게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배너
기사입력: 2020/12/30 [11:16]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군의회, 가평군수 자진 사퇴 촉구 / 권길행 기자
가평공동형 종합장사시설 건립 급물살 / 가평투데이
가평군 농업기술보급 시범사업에 19억 지원 / 가평투데이
건강보험 제 증명서, 공단 방문 없이 발급 받으세요 / 가평투데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군,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2년연속 우수 / 가평투데이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호응 / 가평투데이
「가평군의회 배영식 의장,“자치분권 기대해”챌린지 동참」 / 가평투데이
가평군, 경유차 환경개선부담금 연납 신청 접수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