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사(葬事)시설 설치 대상지에 400억 지원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은 인근 시·군과 함께가평 공동형 종합장사시설(화장장) 건립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설치 대상지로 선정되면 400억원의 인센티브가 주어진다.

 

또 수익시설운영권, 화장수수료 면제 등 다양한 혜택도 지원된다.

16일 군 장사시설 건립추진 자문위원회에 따르면 최근 화장장 건립장소 후보지 공개모집 기준과 지원규모 등에 대해 심의 의결하고 공모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위원회는 다음달 25일까지 관내 전 지역을 신청대상으로 설치후보지 공개모집에 들어가는 등 주민참여를 통해서 자발적 유치경쟁에 의한 공정한 부지 선정을 기대하고 있다.

 

유치를 희망하는 마을은 유치위원회를 구성한 후, 주민등록상 거주 세대주 중 70%이상 주민 동의서와 마을 회의록 등을 첨부한 유치신청서를 해당 읍면사무소를 경유해 군청 행복돌봄과로 제출하면 된다.

 

앞으로 군은 설치후보지 공개모집에 따른 읍·면 순회 설명회를 통해 화장장 유치 당위성 및 필요성, 추진계획 등을 홍보할 계획이다.

 

타 지역 화장시설을 이용함으로써 겪는 군민들의 시간적, 경제적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현대화 시설을 갖춘 공동형 종합장사시설은 남양주시, 포천시, 구리시 등 4개 시군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2026년 완공을 목표로 30부지에 10개 내외 화장시설, 봉안시설, 자연장지, 장례식장, 편의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가평군이 부지를 제공하는 대신 남양주·포천·구리시가 사업비를 더 낸다.

 

사업이 완료되면 지자체간 행정협력의 우수사례로 평가되며 경기 동북부 4개 시·군 주민들의 복지증진이 한층 앞당겨 질것으로 기대된다.

 

가평 공동형 종합장사시설 건립은 그동안 화장으로 장례를 치르는 경우 경기 성남, 용인이나 강원도 춘천은 물론 인제, 속초 등 멀리 원정 화장을 이용해야 하는 주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군수 공약사업이다.

 

그러나 군 인구만으로는 이용률이 낮아 비용대비 효율성이 떨어지자 같은 처지의 인근 지자체에 공동 건립·이용을 제안해 올해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시동을 걸게 됐다.

 

또 지난 7월 군의원, 장사(葬事)전문가, 지역주민 대표 등으로 장사시설 건립추진 자문위원회를 구성하고 장사시설 선진지 견학, 장사전문가 강의, 관련시군 방문, 자문회의 등을 통해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군 관계자는지원금은 3개 권역으로 구분하여 별도의 조례를 제정해 기금지원사업으로 지원 할 계획이라며공정하고 투명하게 건립지를 결정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기사입력: 2020/11/16 [10:56]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군의회, 가평군수 자진 사퇴 촉구 / 권길행 기자
가평군 농업기술보급 시범사업에 19억 지원 / 가평투데이
건강보험 제 증명서, 공단 방문 없이 발급 받으세요 / 가평투데이
가평군, 경유차 환경개선부담금 연납 신청 접수 / 가평투데이
2021년 정기분 등록면허세(면허분) 납부기간 운영 / 가평투데이
가평5일장 문 연다. / 가평투데이
「가평군의회 배영식 의장,“자치분권 기대해”챌린지 동참」 / 가평투데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투명 페트병 별도 분리배출’ 홍보나서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