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오는 11월 문화도시 선정되나 ?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정부가 최대 100억 원을 지원하는 문화도시조성사업 선정을 앞두고 경기 가평군이 최종관문을 통과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문화도시조성사업은 장기적인 관점에서 지역 스스로 도시의 문화환경을 기획·실현해 나갈 수 있도록 포괄적으로 예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9일 가평군에 따르면 올해 여가문화도시를 표방하며 문화도시지정을 위한 본격적인 행보에 나선 가운데 최근문화도시조성 사업계획서를 문화체육관광부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이번 사업계획서를 검토해 오는 113(예비)문화도시를 선정하고 향후 5년간 도시별 특성에 따라 최대 100억 원을 지원해 문화도시 조성을 뒷받침 할 예정이다.

 

군 사업계획서에는 2021년 이후 5개년 간 문화도시를 위해 지역주민과 만들어 갈 사업을 포함하여 군이 지향하는 문화도시 비전이 담겨져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2021년 연극문화도시 진입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학교연극동아리 지원사업, 문화창작공간 운영, 월간연극 추진 등 관내 연극 문화기반을 다지는데 초첨을 맞춰 사업을 추진해 왔다.

특히 금년부터는 지역주민, 전문가, 공무원 등 24명으로 구성된 문화도시 추진위원회를 구성 발족해 위원들의 의견을 온·오프라인에서 취합하는 등 군민이 원하는 문화도시 상을 그려가고 있다.

 

또 코로나19 여파로 대규모 지역주민 소통행사가 불가능한 시기를 맞아 문화도시 활동가를 운영하며 지역주민 120명의 이야기를 직접 듣는 가장 평범한 사람들의 가평이야기를 문화도시에 접목시켜 나가고 있다.

 

여기에 코로나로 일거리를 잃었지만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계속 연습을 이어가는 관내 예술가와 일상의 공간에서 만나는그럼에도 불구하고 연습중과 공통의 관심사가 있는 지역주민들이 함께하는모여봐요, 취미공유의 숲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주민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군 관계자는가평의 수려한 자연자원을 기반으로 문화예술 컨텐츠를 접목하여 바쁜 일상 속에서도 여유와 휴식을 통해 지역주민의 문화적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도시, 여가문화도시를 추구해 나가는데 심혈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포스트 코로나시대에 맞춰 지난 18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가평뮤직빌리지 음악역1939에서 처음 시도한 'Gapyeong Saturday Live Online Concert'(이하 G-SL On-Line)가 아티스트 1명당 실시간 시청관객 600~1300명이 접속하는 등 당일 카카오TV 엔티·라이프 순위 1위를 차지하며 누적 조회수 12297회를 기록하는 등 새로운 공연문화를 예고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배너
기사입력: 2020/07/30 [10:43]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 조종천에서 급류에 5명 휩쓸려 1명사망 / 권길행 기자
농기계 작업 중 사고발생, 가평소방서 구조 / 가평투데이
가평, 전국 최고 230㎜ 물 폭탄 세례 / 권길행 기자
가평군,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주친 / 가평투데이
가평, 다목적 체육관 붕괴사고는 예견된 인재다. / 가평투데이
장애인과 청소년의 권익 보장을 위한 아름다운 동행 / 가평투데이
북한강 파수꾼.! 가평해병전우회 / 가평투데이
가평군, 청정계곡 활성화 프로젝트 협약식 / 가평투데이
2020년 공동모금회 교통취약자 이동권 강화사업 선정 / 가평투데이
가평군 산불 없는 녹색마을 2곳 선정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