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초롱이둥지마을, 농촌 여행지로 주목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 설악면 묵안리초롱이둥지마을이 포스트 코로나시대 농촌 여행지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27일 군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어촌공사가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달래고 싱그러운 녹음을 즐기며 힐링하기 좋은농촌체험휴양마을에 초롱이둥지마을을 선정·발표했다고 밝혔다.

 

농촌체험휴양마을은 숲 트레킹과 캠핑을 즐길 수 있는 농촌여행지로 권역별 지자체로부터 추천을 받아 선별되며 경기권에서는 초롱이둥지마을이 최종 선정됐다.


초롱이둥지마을은 지난 2011년 체험·휴양마을 이어 2014년 도농상생 팜스테이 인증 마을로 지정되기도 했다.

 

이 마을은 자연생태계가 잘 보전되어 있다. 피톤치드 가득한 편백나무 숲길을 따라 걸으며 힐링할 수 있는 둘레길 조성으로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곳이다.

 

또 맑고 깨끗한 청정지역의 자연을 벗삼아, 여러 가지 자연친화적인 체험을 할 수 있다. 쑥개떡 만들기, 잣 껍질까기, 잣 쌀강정만들기, 두부만들기, 떡메치기, 나무공예, 목화솜감촉놀이, 편백향주머니 만들기 등이 연중 운영된다.

 

계절에 따라 봄에는 분경만들기, 모내기, 감자캐기, 여름에는 물고기 잡기, 물놀이, 감자·옥수수 수확하기, 가을에는 고구마캐기, 편백숲 체험, 강정만들기, 천연비누 및 김치만들기 등을 체험할 수 있다.

 

지난해 이곳을 찾은 방문자는 1600여명으로 마을은 8천여만 원의 소득을 올렸다.

 

특히 이곳에 사는 주민 350여 명은 매년 자발적으로 초롱이 둥지마을 두릅축제를 개최해 수천만의 농산물 판매 등 농업·농촌 소득증대 도모에 이바지 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코로나19 여파로 한적한 피서생활이 늘고 있는 가운데 쾌적한 자연환경에서 여유로움과 색다른 체험 등을 통해 농촌관광의 진정한 매력을 즐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3일에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농촌으로 여행가기 분위기 조성을 위해 농식품부 이재욱 차관을 비롯한 정정화 부군수, 파워블로거 등 20여명이 초롱이둥지마을을 찾아 농촌여행 캠페인을 전개했다.

 

 


배너
기사입력: 2020/07/27 [11:34]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 조종천에서 급류에 5명 휩쓸려 1명사망 / 권길행 기자
가평, 전국 최고 230㎜ 물 폭탄 세례 / 권길행 기자
가평군, 청정계곡 활성화 프로젝트 협약식 / 가평투데이
장애인과 청소년의 권익 보장을 위한 아름다운 동행 / 가평투데이
가평군,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주친 / 가평투데이
농기계 작업 중 사고발생, 가평소방서 구조 / 가평투데이
북한강 파수꾼.! 가평해병전우회 / 가평투데이
가평군, 군정현장 체험프로그램 실시 / 가평투데이
2020 농산어촌 유·청소년 선진축구체험 참가자 모집 / 가평투데이
2020년 공동모금회 교통취약자 이동권 강화사업 선정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