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수, 발품행정으로 현장에서 답 찾다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언제나 해답은 현장에 있다고 봅니다.”김성기 가평군수가 현장중심의 발품행정을 펼치고 있다.

 

현장 중심행정의 광폭 행보로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결과를 도출해 희망과 행복을 선물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그는 25일 가평읍 용추계곡을 찾아아름다운 계곡 만들기현장점검과 지역주민의 애로사항 등을 경청하기 위한 간담회를 갖고 해결방안을 모색했다.

 

간담회에서 김 군수는경기도 전체 불법시설 1,482개소 중 62%920여개소를 적극 찾아내 지금까지 898개소를 정비해 청정계곡으로 거듭나고 있다포스트 코로나시대 새로운 휴양모델로 거듭날 수 있도록 민·관이 지혜를 모아나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앞서 그는 관내 한석봉어린이집 내에 설치된 가정양육 보호자에 맞춤형 양육지원 전문기관인 육아종합지원센터를 찾아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센터에서 추진하는 사업내용 등을 확인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김 군수는지금은 코로나19 여파로 휴관상태지만 아이들은 행복하고 부모는 신뢰할 수 있는 건강한 보육환경 조성과 미래의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서 성장을 뒷받침하는데 운영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김 군수는 대표관광명소인 자라섬을 보물섬으로 만들기 위해 매일 아침저녁으로 이곳을 산책하며 함께하는 주민들과 머리를 맞대고 있다.

 

아울러 지난 24일 간부공무원들과도 현장·소통 강화를 위한자라섬 공감토크도 마련하고 현재 추진중인 자라섬 수변생태관광벨트 및 남도 꽃 조성사업 등에 대한 추진상황 등을 직접 확인했다.

 

이날 그는미래발전 동력인 자라섬 관리 및 활성화 방안을 이뤄나가는데 각 부서장이 중심이 되어야 한다고 일침하며각 부서별 협력을 이뤄 반드시 결실을 맺어 달라고 주문했다.

 

특히 김 군수는 최근 언론에 보도되며 뭇매를 맞고 있는 캠프통 불법철거현장을 찾아 실무팀장으로부터 진행상황 등을 보고받은 뒤 현장일대를 점검하기도 했다.

 

그는어떠한 불법행위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는 경고와 함께적발된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신속히 원상복구를 지시했다.

 

다음 달이면 민선7기 임기의 반환점을 맞게 되는 김 군수는앞으로 남은 2년 군민들에게 제시했던 약속들을 지킬 수 있도록 발품을 두 배로 팔며 두 배의 땀방울을 흘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 군수는희망과 행복이 있는 미래창조도시를 군정 목표로 희망복지·문화체육관광·인재육성·지역개발·지역경제·살맛나는 농촌 분야에 중점을 두고 6개 분야 56개 공약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6월 현재 완료사업이 21.4%로 미진해 보이지만 정상추진 되고 있는 사업을 포함하면 92.9%로 이행실적이 높아 약속 다수는 성과가 있는 상태다.


배너
기사입력: 2020/06/25 [12:54]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군, 배수펌프장에 무슨 짓을 한거니 ? / 가평투데이
가평군, 읽고 싶은 책 동네서점에서 바로 대여가능 / 가평투데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소방서, 가평군의회 배영식 의장 초청 설명회 / 가평투데이
북한강에서 웨이크보드, 서핑대회 열려 / 권길행
가평소방서, 소방활동 검토회의 개최 / 가평투데이
가평군청소년문화의집 꿈나래 방과후아카데미, 가평북중학교 방문 사업 설명 회 가져 / 가평투데이
가평군자원봉사센터 가족봉사단 ‘사랑의 감자캐기’ 진행 / 가평투데이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청년사업가............!! 가평Jc 이병춘회장 /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