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지역발전 걸림돌' 고압 송전탑 이전 촉구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수십년째 지역발전을 저해하고 주민 건강을 위협하는데도 아직까지 방치되고 있는 고압 송전선로 이전을 요구하는 주민의견이 반드시 관철되길 바랍니다”

 

김성기 군수는 18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송전선로 관련 한전관계자와 간담회을 갖고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김 군수는 지난해 12월 보납산-늪산-자라섬으로 연결되는 경관축을 훼손하고 지구단위계획구역의 개발추진에 걸림돌이 되는 송전탑 이설을 건의했으나 현재까지 지지부진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송전탑 이설사업은 북한강 건너편인 춘천시 남산면 방하리 주민들도 동의한 만큼 반드시 한전과 한수원에서 송전선로 이설 및 지중화를 적극 검토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가평읍 달전리 및 대곡리 지역에는 고압 송전선로가 아무런 대책없이 몇 년째 지나고 있어 이전요구를 바라는 주민들의 목소리가 높다.

 

수력발전소 인근 지역은발전소주변지역 지원에 관한 법률에 따라 주민지원이 이루어지지만 송전선로가 지나는 곳은 선하지에 대한 지상권 설정외에는 지역경관 훼손에 대한 보상은 전무한 실정이다.

 

특히 이곳은 경춘선 가평역이 위치하고 있는 관문지역으로 지구단위 계획이 수립되어 있는 등 시가화가 예정된 지역이지만 흉물스러운 송전탑이 경관을 해치고 있다.

 

또한 늪산은 백두대간 화악지맥이 북한강과 합수하는 마지막 산으로 산세가 수려하여 백사 이항복, 청음 김상헌 등 많은 문객들이 칭송한 초연대가 있던 곳이나 지금은 송전선로 철탑이 위압적으로 서서 사람들의 접근을 차단하고 있다.

 

한편 문제의 송전선로는 청평과 의암 수력발전소를 연계하는 154kv의 송전선로로 한전 자산이나 한수원에서 사업비를 부담하는 발전소 연계선로로 지역발전에 큰 걸림돌이 되며 주민건강을 해치는 시설로 낙인 되고 있다.


배너
기사입력: 2020/06/18 [11:18]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군, 배수펌프장에 무슨 짓을 한거니 ? / 가평투데이
가평군, 읽고 싶은 책 동네서점에서 바로 대여가능 / 가평투데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소방서, 가평군의회 배영식 의장 초청 설명회 / 가평투데이
북한강에서 웨이크보드, 서핑대회 열려 / 권길행
가평소방서, 소방활동 검토회의 개최 / 가평투데이
가평군청소년문화의집 꿈나래 방과후아카데미, 가평북중학교 방문 사업 설명 회 가져 / 가평투데이
가평군자원봉사센터 가족봉사단 ‘사랑의 감자캐기’ 진행 / 가평투데이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청년사업가............!! 가평Jc 이병춘회장 /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