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생명존중문화 조성사업 전개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2억여원을 들여 생명존중문화 조성 및 인식개선 사업을 전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를 위해 군 보건소는 생명에 대한 소중함을 인식하고 이웃 간 서로의 마음을 돌보는 촘촘한 안전망 구축을 위해 자살예방센터를 운영한다.

 

센터에서는 생명존중 사회적 인식개선 및 지지체계 마련을 위해 인식개선 홍보 및 생명사랑마을 운영과 생명존중(희망나무, 희망이음) 교육 등을 실시한다.

 

또 자살위험 환경개선 및 생애주기별 자살예방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번개탄판매행태개선 및 알코올 중독 자살예방사업, 노인 정신건강프로그램 및 우울 치료비 지원 사업을 벌인다.

 

이와 함께 자살고위험군 지지체계 강화를 위해서는 자살고위험군 및 자살 유가족 사례관리와 복지 등 지역사회 서비스 연계도 추진한다.

 

아울러 생명지킴이 및 가호도우미 양성·활용을 위한 생명사랑학교 운영과 협력단체협의회 및 생명존중위원회 운영 등을 통해 지역사회 자살예방 대응역량 강화와 인프라 구축에도 나선다.

 

특히 군민 마음건강조사를 통한 위험군 발굴·등록 관리와 병원 및 복지서비스 연계 등 근거 기반 자살예방사업도 전개함으로써 생명존중인식개선 및 자살 고위험군 관리로 지역사회 자살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키로 했다.

 

군은 지난해 자살시도자 등 자살 고위험 등록관리 144명과 3100여 명을 대상으로 지역사회 근거 기반 자살예방사업 추진을 위한 군민 마음건강조사를 실시했다.

 

또한 관내 25개소를 생명사랑마을로 지정하고 풀뿌리 안전망 구축을 위한 생명지킴이 및 가호도우미 317명을 양성하는 등 생명사랑 확산에 힘써왔다.

 

생명사랑마을에 대해서는 생명존중인식 교육과 고위험군 집중사례관리 등 전문적인 정신건강 서비스가 지원돼 소중한 생명지킴이에 민관이 함께 노력하는 체제를 갖추게 된다.

 

양성된 생명지킴이와 가호도우미는 각 마을에서 주민의 마음건강을 살피며 상담 및 전문가의뢰 등을 통해 자살률 감소의 직접적인 효과를 유도하고 있다.

 

군은 넓은 면적에 비해 인구가 적고 노인인구비율도 22.3%인 지역특성에 맞는 자살예방 대책으로 2010(60.5) 전국 평균의 2배였던 가평군 인구 10만명당 자살률이 2015(25.3)에는 전국 평균수준으로 감소하는 등 실효를 거두고 있다.

 

한편 한국은 제2차 세계대전 이후 독립한 수많은 신생국들 중에서 1인당 국민소득이 3만달러를 넘어선 유일한 국가지만 OECD 34개 회원국 가운데 자살 사망률이 1위국가라는 오명을 안고 있다. 자살자수는 선진국 평균보다 2배나 높다.


배너
기사입력: 2020/06/17 [11:27]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군, 배수펌프장에 무슨 짓을 한거니 ? / 가평투데이
제3회 안정복 문학상 전국공모 / 가평투데이
북한강에서 웨이크보드, 서핑대회 열려 / 권길행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청년사업가............!! 가평Jc 이병춘회장 /
가평군수 민선7기 2주년...군민과의 약속 이행실적 UP / 가평투데이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군, 읽고 싶은 책 동네서점에서 바로 대여가능 / 가평투데이
가평군수, 민선7기 2주년 발품행정으로 시작 / 가평투데이
가평소방서, 가평군의회 배영식 의장 초청 설명회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