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기 가평에서 먼저 살아보기! 가능성 있는 결실 맺어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 예비사회적기업 협동조합 공감21 부설 가평귀촌귀농학교(교장 박천행)511일부터 한 달간 진행했던가평에서 먼저 살아보기프로그램을 10일 종료하며 평가회를 진행했다.

 

이번 프로그램에 총 13개 팀이 신청해 6팀이 참여하였으며, 이중 4명은 가평군에서 진행하는문화도시활동가로 선정돼 체험농장과 주민들을 대상으로 아름다운 가평을 알리는 일에 참여하고 있으며, 또한 가평으로 귀촌하기 위해 적합한 지역을 알아보고 있는 중이다. 이들은 그간 토마토농장, 미나리농장, 생제비마을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일자리와 농업형태도 알아보는 계기가 되었다고 한다.

 

프로그램 참여자인 이상민씨는가평이라는 곳에 새로운 디딤돌, 징검다리가 될 수 있는 사람들을 알게 된 것이 가장 큰 수확이며, 이젠 가평군 어디를 다녀도 사람들을 만나고 소통할 수 있는 접점이 생기기 되어서 정말 좋았다.”고 참여소감을 말했다. 함께 참여한 박소윤씨도 처음 펜션에서 자원봉사를 할 때는 무척 힘이 들었지만 펜션 관리업무나 펜션 업종에 대한 이해의 폭이 넓어지게 된 것 같아 좋았고, 농장들 체험을 통해 가평군의 다양한 농산물과 강소농에 대해 알게 되어 향후 가평군으로 귀촌하게 되면, 어떠한 형태로 귀촌하게 될지도 고민하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가평군 관계자도농촌의 희망은 사람이기에 많은 분들이 농촌으로 이주해 주는 것만으로도 농촌의 삶과 경제가 풍요로워질 것이라고 생각한다. 가평군도 귀촌귀농을 위한 다양한 정책 지원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을 전했다.

 

박천행 교장은큰 목적이나 목표보다 새로운 형태의 귀촌귀농 프로그램을 추진해 보고자 시작한 일이었는데 실제 가평으로 귀촌하기 위해 4분이 집을 알아보고 계시고, 문화도시활동가로 활동 하는 등 생각보다 좋은 결실을 맺게 돼서 감사하게 생각하고, 2기 부터는 학교의 네트워크를 최대한 활용해 1기 보다 나은 프로그램으로 만들어 보겠다.”고 향후 계획을 말했다.

 

2기 가평에서 먼저 살아보기는 615()부터 인터넷을 통해 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가평귀촌귀농학교는 2017년부터 농림축산식품부 귀농귀촌 맞춤형 교육기관으로 선정되어 현재까지 약 620명의 수료생을 배출했으며, 25여명이 가평군으로 귀촌하는 성과를 냈다. 또한 20202산림청 전문교육기관으로 선정되어 임업전문 교육과정도 준비하고 있다.

 

가평귀촌귀농학교 관련 문의는 사무국(031-585-8597, www.gp8597.com)으로 문의하면 된다.


배너
기사입력: 2020/06/11 [14:43]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특별기고 2] 장사시설 유치를 추진하게 된 배경에 대하여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장사시설 건립추진 자문위원회, 이곡1리 신청지 부적합 결정 / 가평투데이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청년사업가............!! 가평Jc 이병춘회장 /
특별기고]장사시설 유치사업을 통하여 장묘문화관광 콘텐츠 발굴 / 가평투데이
가평군, 청소년의 달 맞아 청소년유해환경 근절 캠페인 벌여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임산부 산전진찰 교통비 지원 / 가평투데이
청평새마을협의회 쌈지공원 꽃밭 가꾸기 추진 / 가평투데이
운악리 조종천 친수공간으로 탈바꿈 / 가평투데이
주민과 함께하는 문화사업 추진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장사시설 합리적 방향을 위한 군민 토론회 개최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