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푸른 숲 가꾸고 산림 일자리 창출한다.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전체면적의 약 82%로 이루어진 산림을 활용한 일자리 창출과 푸른 숲 가꾸기 사업을 적극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먼저 군은 올해 사업비 26억여 원을 들여 산림분야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취약계층 및 청년 실업자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공공산림가꾸기 등 16개 사업별 근로자 180여명을 선발 투입할 계획이다.

 

3월말까지 모집 및 선발을 거쳐 현장에 투입될 예정인 가운데 근로현장 투입 전, 임업기계 사용방법과 산림사업장 내에서 일어날 수 있는 각종 안전사고 사례 및 응급처치방법 등을 교육해 안전의식을 도모할 방침이다.

 

지난해에는 19개 사업에 217명의 고용창출 효과와 산림의 공익적 기능 증진에 기여했다.

 

이와 함께 군은 올해 양질의 목재 생산 및 생태적·환경적으로 건강한 숲 조성을 위해 1천130ha의 면적에 16억여 원을 투입키로 했다.

 

큰나무가꾸기사업 50ha를 비롯해 어린나무가꾸기 30ha, 덩굴제거 250ha, 풀베기사업 700ha 등을 추진하고 숲 가꾸기 사업지내 활용 가능한 산물(벌채목)을 집중 수집해 겨울철 주민 땔감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도 숲 가꾸기 사업에 12억여 원을 들여 814ha 조림지내에서 풀베기 및 덩굴제거 등을 실행함으로써 단계적 수목성장환경 개선으로 양질의 목재 지속생산에 기여했다.

 

아울러 겨울철을 맞아 관내 기초생활수급자, 독거노인, 장애인 가구 등 12가구를 대상으로 사랑의 땔감 60㎥을 지원해 고유가 시대를 맞은 소외계층의 겨울철 난방비 절감과 어려운 이웃이 따뜻한 겨울나기에 힘을 보탰다.

 

땔감은 배부대상자의 대부분이 고령이거나 거동이 불편한 주민들을 감안해 원목을 쪼갠 장작형태로 만들어 각 세대에 직접 전달했다.

 

군 관계자는“산림자원의 가치를 증진시키기 위해 시행한 숲 가꾸기 사업이 지속가능한 산림자원 조성과 사회적 일자리 창출, 산림부산물을 이용한 땔감 지원 등 1석3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며“지속적인 추진으로 산림자원의 중요성을 알리고 따뜻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올해 190ha의 면적에 대한 산림병해충 방제사업을 통해 건강한 숲 조성에도 나설 계획이다.


배너
기사입력: 2020/02/18 [13:38]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독자기고]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의의와 역할 / 가평투데이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자라섬, 변화 중심에 우뚝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가평 한 펜션에서 20대여 3명 동반 자살 / 권길행 기자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산업폐기물 골프장 예지물 유기농비료로 둔갑 /
가평군, 청평호반 문화체육센터 신축공사 기공식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재난기본소득 현장접수 신속대응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