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경춘국도 가평군민안 수용하라.!
가평군 범대위 17일 총 궐기대회 예정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 통합 범군민 비상대책위(이하 범대위)가 제2경춘국도 국토부 노선(안) 반대 건의문을 채택하고 오는 17일 가평군 노선(안) 관철을 위한 총 궐기대회에 앞서 국회를 방문했다.

 

10일 범대위에 따르면 김석구, 이원호 상임공동대책위원장으로 비롯한 군의회 송기욱 의장, 박종희 전)국회의원, 관계 공무원 등은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박순자 의원을 면담하고 가평군민의 목소리를 전달했다.

 

범대위는“국토부(안) 노선은 가평경제를 더욱 침체시키며, 주민생존권을 위협할 것이다.”며“가평군 건의 노선(안)이 적극 반영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건의했다.

 

김성기 가평군수도 설연휴 전, 국토부 고위관계자를 찾아 국토부 노선안은 가평군민 생존권과 기본상권을 보호하지 않는 노선계획임을 주장할 예정이다.

 

가평군은 지난해 4월 주민설명회에서 가평읍으로 우회하는 노선안을 제시한 뒤 각계의견 등을 수렴, 같은 해 12월 9일 군의회와 협의해 자체 노선안을 최종적으로 결정했다.

 

제2경춘국도는 노선의 80% 이상이 가평지역을 지나게 된다. 또 가평군 자체 노선의 사업비도 9천951억 원으로, 국토부 노선보다 약 894억 원 절감된다.

 

가평 노선안은 기존 남양주시 금남 나들목에서-삼회리 구간만을 동의하고 노선을 바꿔서 청평-현리로 연결되는 하천리(곰탕 집 부근)-호명산 입구(상천 휴게소 부근)-상색-두밀리-경반리-마장리-보납산 터널-줄기리(계곡리)-도계지점까지 연결하는 것이다.

 

범대위는 오는 17일 오후 2시 가평문화예술회관에서 가평군민 1천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총 궐기대회를 예고하고 시가행진 등을 벌여 나갈 계획이다.

 

앞서 범대위는 지난 달 27일 범군민 비상대책위원회 창립 발기인대회를 갖고 총 궐기대회 준비를 마련해 왔으며, 이달 6~8일까지 3일간에는 읍면 순회 설명회를 통해 주민 인식 확산과 결집을 도모했다.

 

지난해 초 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대상에 포함돼 속도를 내고 있는 제2경춘국도는 2022년 착공을 목표로 남양주시 화도읍 금남리부터 춘천시 서면 당림리까지 총 32.9km 4차로 간선도로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모두 국고로 지어지며 서울과 춘천을 연결하는 광역교통망 구축이 목적이다.

 


배너
기사입력: 2020/01/10 [14:10]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군 특별재난지역 지정․선포 / 권길행 기자
가평 조종천에서 급류에 5명 휩쓸려 1명사망 / 권길행 기자
가평군의회, 가평군수 자진 사퇴 촉구 / 권길행 기자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군 여성단체협의회 수해복구에 구슬땀 / 가평투데이
가평군 공직자, 주말 수해복구 구슬땀 / 가평투데이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청년사업가............!! 가평Jc 이병춘회장 /
1939시네마‘천원의 행복’입장료 할인 이벤트 / 가평투데이
가평군수 김성기 무소속 불패신화 기록 / 가평투데이 권길행 기자
가평군, 정기분 주민세 납부 홍보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