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청년문화예술기획단‘담다’새로운 축제문화에 도전
올해 첫‘재즈 캠프 페스티벌’선보여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 청년들이 뭉친 가평청년문화예술기획단‘담다’가 올해 첫 문화축제를 연다.

    

가평청년문화예술기획단‘담다’는 오는 11월 2일 북면에 위치한 오하브 야외광장에서 볼거리, 먹거리, 즐거리가 풍부한 2019년‘재즈 캠프 페스티벌’을 통해 새로운 축제문화의 패러다임을 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특히 행사는 청년들이 창업일자리를 통해 축제를 기획하고 진행함으로써 청년창업의 성공사례 및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조용한 북면의 인식을 변화시키고 제1회가 아닌 2회, 3회로 확장시켜 진행하고 군과 연계해 토요예술제, 문화가 있는 날 등 지속적인 공연문화 제공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오후 3시부터 밤 10시까지 열리는 축제는 재즈콘테스트, 크리스마스 DJ 페스티벌, 가평지역내외 예술가 공연, 청년 야시장 개장 등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되고 참가자에게는 핫팩, 재즈캠프 텀블러 등 특별한 선물이 제공된다.

    

행사가 열리는 북면 이벤트파크 오하브는 카페, 레스토랑, 숙박, 야외정원, 체육시설, 50개의 숙박시설 등 다양한 콘텐츠로 구성되어 있으며, 울창한 숲과 이색적인 조경 분위기로 예술가들이 작품 작업시 조용하게 작업할 수 있는 정서적 요건을 갖추고 있다.

    

가평군은 청년에게 적합한 지역일자리 발굴 및 제공으로 청년인구 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에 청년유입을 지원하고 사회경제적 조직 및 중소기업에게 다양한 역량을 가진 인력지원으로 기업부담 완화 및 일자리 창출 등 지역주도형 청년 일자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은 지난해부터 만 18세에서 39세 이하 미취업 청년 채용시 인건비의 90%를 2년간 지원하고 있으며, 2018년에는 17명, 올해는 28명이 대상이다.

    

군 관계자는“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청년 실업률 감소와 관내 청년 인구의 유출 방지를 위해 지난해 청년 일자리 창출 촉진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취업지원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청년 일자리 창출 및 지원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군은 경제과를 일자리경제과로 명칭을 바꾸고 부서내 신설된 일자리지원팀은 실직자 및 취약계층의 종합적인 취업지원서비스를 위해 직업상담, 동행면접, 취업역량강화교육 등 다양한 일자리 지원으로 경제활동 참여율을 높이고 있다.


배너
기사입력: 2019/10/24 [11:40]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수기사단장 권오한 소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군, "ASF 매개 멧돼지 잡자" / 권길행
'몸짱 아줌마' 정다연 근황 사진,"진짜 40대 맞아?" / 김경화/I선데이뉴스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청년사업가............!! 가평Jc 이병춘회장 /
가평군, 하천불법행위 뿌리 뽑는다. / 가평투데이
가평소방서·수도기계화보병사단 MOU체결 / 가평투데이
진정무 총경, 제57대 가평경찰서장으로 취임 / 가평투데이
김아중 페디큐어 화제, 발이 예뻐야 진짜 예쁜거지 / 김경화/I선데이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