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은빛사랑채’프로그램 보건의료복지 UP
우울감 줄이고 체력은 향상돼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올해 홀몸노인 중재프로그램인‘은빛 사랑채’를 진행한 결과 심리적, 정서적 건강 등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나 노인 보건의료복지 활성화 방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30일 군 보건소에 따르면 지난달까지 4개월간 9개소 경로당 130여 명을 대상으로‘은빛 사랑채’를 운영해 왔다. 각 경로당별 30회차 총 270회에 걸쳐 연인원 3천170여 명이 참여했다.

    

프로그램 참여 대상자의 체계적인 사전, 사후 설문평가를 통한 사업효과 평가결과 사전 대비 참여자의 87%가 우울감이 감소되고 68%가 인지능력이 높아졌다. 체력도 향상돼 주관적 건강감은 95%, 사회적 관계형성 및 지지체계, 외부활동 등 허약노인 실천양상 변화는 85% 향상됐다.

    

또 프로그램 전·후 1개월간의 의료비 지출도 5만4547원에서 3만3834원으로 2만713원이 줄었으며, 의료기관 이용횟수도 월 4.03회에서 2.96회로 1.07회 낮아졌다.

    

아울러 자살생각을 해본적이 있는 26명은 자살에 대한 생각이 96% 감소되는 등 치매, 우울, 자살관련 질환관리 요구도가 있는 홀로사는 노인 및 지역주민 대상자 모두 프로그램 평가항목에서 긍정적인 효과를 나타냈다.

    

특히 프로그램 참여자를 독거노인 및 비 독거노인으로 나누어 비교분석한 결과 독거노인이 프로그램 이수율이 높았으며 중재 향상율 또한 허약노인실천양상-주관적건강감-치매(인지능력)-의료기관이용횟수-우울 순으로 비 독거노인에 비해 높게 나타났다.

    

'은빛 사랑채'는 홀몸노인의 건강관리를 비롯해 우울감 및 자살충동, 인지저하 등의 문제를 사전에 개선하고자 방문간호사, 방문물리치료사, 치매사례관리사 등이 방문해 개별 건강관리 및 집단 프로그램을 체계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가평군 노인비율은 24.1%로 이중 3명 중 1명은 독거노인이다. 이들은 가족 및 이웃들과의 사회적 관계가 단절되기 쉽고 칩거, 허약, 우울과 자살생각, 치매, 인지저하 등 건강문제가 심회되고 있는 실정이다.

    

군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방문건강관리사업의 일환으로 개별 건강관리 및 집단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독거노인이 이웃과 소통하고 더불어 살아가는 건강한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본 프로그램이 긍정적인 성과를 보이고 있는 데에는 각 마을별 결성된 은빛자원봉사단들의 독거노인 안부확인 및 사회봉사활동증진을 위한 참여 독려 등의 적극적인 활동도 한몫했다”며“통합 건강인력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사업의 안정화를 꾀하고 지역사회 프로그램과 연계해 홀몸노인들이 행복한 노후를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기사입력: 2019/09/30 [10:53]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공직자가 코로나환자 발생했다 소문내! / 권길행
가평경찰서 인사발령 사항 / 가평투데이
김아중 페디큐어 화제, 발이 예뻐야 진짜 예쁜거지 / 김경화/I선데이뉴스
논평]최저임금 제도개선, 지금이 적기다 / <소상공인연합회 논평>
가평군,‘7080 청평고을 조성사업’연내 완공 / 가평투데이
가평군의회, 가평군수 자진 사퇴 촉구 / 권길행 기자
(속보) ITX 경춘선 상천역 사상사고 발생… 사고 수습중 / 가평투데이
가평 펜션 동반자살 20대남은 중태 / 권길행 기자
가평 한 펜션에서 20대여 3명 동반 자살 / 권길행 기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