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내달 9일까지 경기도 농어민대상 신청 받는다.
가평군, 내달 9일까지 경기도 농어민대상 신청 받는다.
 
가평투데이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지난해 1명의 농어민대상자를 배출한데 이어 올해에도 경기도 농어민대상 선발에 따른 수상대상자를 8월 9일까지 신청 받는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26회째를 맞는 농어민대상은 농어업 기술개발과 고품질화로 농어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소득증대 및 수출진흥 등에 공헌한 농어민과 생산단체를 발굴해 시상하는 경기도 농정분야의 최고 권위있는 상이다.

    

선발분야는 고품질 쌀 생산을 비롯해 과수·화훼·채소, 농촌융복합산업(6차산업), 환경농업·신기술, 수산, 임업, 여성농어민, 식량작물, 특용작물, 축산 등 총 15개 분야다.

    

신청대상은 농어업 분야에서 탁월한 경영실적이 있고 지역사회발전에 공헌한 농어업인 또는 생산자 단체로서 같은 부문의 업종에서 5년이상 종사한자를 우선 선발한다.

    

신청자에 대해서는 관련증빙자료와 현지조사 등을 통해 사실여부를 확인하고 경영능력 및 유통개선평가 30점, 공적내용 평가 70점을 기준으로 경기도 농어업·농어촌 및 식품산업정책심의회에서 최종 결정된다.

    

수상자로 선정되면 오는 11월중 열리는 경기도 농업인의 날 행사에서 도지사 시상과 함께 각종 영농자금 우선 지원 등의 영예가 주어진다.

신청을 원하는 농어민과 생산자단체는 군 농업정책과 및 읍면 산업팀으로 문의 접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농업인이 웃음짓는 지속가능한 농업육성과 지원사업을 발굴 추진해 전국 제일의 농업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농어민대상은 1994년 처음 선발한 이래 지난해까지 총 245명의 농어업분야 장인을 배출했으며, 이들은 각 분야에서 경기도 농어업발전을 이끄는 선도농으로서 활약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군 농어민대상 임업부문에 선정된 청평면 정도영 씨는 임업후계자로서 지난 2007년부터 본격 귀농을 하여 가업인 임업경영에 뜻을 두고 채소류와 밤나무 등을 집중 재배하고 농가민박을 창업, 농림생산물 직거래 및 체험을 연계하여 농림업 소득증대에 힘썼으며 지역내 사회적 취약계층들을 고용하여 교육훈련을 통해 전문임업기능인력 활용에 노력해 왔다.


배너
기사입력: 2019/07/11 [11:19]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2회 안정복문학상을 공모 / 권길행
가평군, 종합산악‧수상관광레저 타운 조성한다. / 권길행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펜션 수영장에서 네살 아이 참변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가평군,‘1939 시네마’오픈 / 가평투데이
'몸짱 아줌마' 정다연 근황 사진,"진짜 40대 맞아?" / 김경화/I선데이뉴스
가평군, 자라섬-남이섬 간 관광객 이동동선 개설한다.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자라섬 야외수영장 폐쇄 논란 / 가평투데이
서영교 국회의원 (서울 중랑구 갑, 국회 국방위원회) 인터뷰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