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올해 서울시민 400명 귀농·귀촌 돕는다.
매달 40명씩 10회에 걸쳐 다양한 프로그램 진행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인구늘리기 사업의 일환으로 농촌에서 새출발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에게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정기적인 교류를 갖는 등 수도권 대표 귀농·귀촌 선호지로 관심을 끌어 모으고 있다.

 

11일 군에 따르면 2016년부터 서울시 농업기술센터에서 귀농·귀촌 기본교육을 수료한 서울시민을 대상으로 현장적용이 가능한 체계적인 영농정착기술교육과 현장실습·체험, 갈등해결 등 '귀농·귀촌 희망시민 프로그램 교류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해에도 매달 40명씩 10회에 걸쳐 총 400명에게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관내 성공적으로 정착한 귀농·귀촌인과 연계해 현장을 벤치마킹하고 컨설팅, 지역문화탐방 등을 통해 귀농·귀촌을 돕기로 했다.

 

이달 처음으로 열린 1차 교육에서는 귀농·귀촌 희망인들에게 가장 관심이 많은 꽃차 재배농가(대표·김정애)를 방문해 주민과의 갈등해결 방안과 성공사례발표 등 소통의 자리를 가져 높은 만족도를 자아냈다.

 

또 5년전 조종면에 귀농한 가평하늘커피농장(대표·엄기용)과 농촌교육농장(대표·장경순)에서는 커피재배, 커피로스팅 및 핸드드립 체험 등을 진행해 현장지식을 공유했다.

 

군 관계자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서울시민들이 가평에서 현장 체험과 더불어 귀농·귀촌에 성공한 선배 농장과 사업장은 농업과 농촌이주에 대한 '희망'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성공적인 귀농·귀촌의 실무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해 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군은 올해 제13기 클린농업대학 친환경귀농귀촌과를 운영한다.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귀농귀촌 △채소 및 과수 재배일반 △토양관리 및 친환경인증 △병해충관리 △생활원예 △친환경 미생물 활용 등 귀농귀촌 교육의 이론 및 실습, 농업 기초에 대한 전반적인 부분을 다루게 된다.

배너
기사입력: 2019/04/11 [11:06]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가평초 육상부 키다리 아저씨는 누구? / 가평투데이
가평군, 정유년(丁酉年) 힘찬 날갯짓 시작하다! / 가평투데이
가평군,‘1939 시네마’오픈 / 가평투데이
'몸짱 아줌마' 정다연 근황 사진,"진짜 40대 맞아?" / 김경화/I선데이뉴스
가평군, 이청득심(以聽得心) 토크콘서트 눈길 / 가평투데이
'청평내수면 연구소로 벚꽃구경오세요' / 권길행
독자기고]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의의와 역할 / 가평투데이
가평군, 백두산 천지 닮은 '호명호수' 개방 / 가평투데이
가평군,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공조체계 강화한다.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