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올해 일자리 창출 5천개 만든다.
고용률 68.5% 목표 공시...일자리대책 세부계획 수립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올해 고용률 68.5%, 일자리 창출 5천개를 목표로 일자리 정책을 추진한다.

 

군은 지난 달 29일 지역일자리 목표 공시제에 따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19년 일자리대책 세부계획을 수립하고 고용노동부 지역고용정보 네트워크와 군 홈페이지에 공시했다고 5일 밝혔다.

 

이에 군은 일자리 목표 달성을 위한 직접일자리 창출로 가평형 재정일자리사업과 직업능력 개발훈련인 지역 맞춤형 계층별 취업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고용서비스로는 일자리센터 및 농업인 인력지원센터 운영, 고용장려금인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창업지원으로 1마을 1공동체 기업육성, 산업단지 조성 및 기업유치 등 110여개 사업을 통해 일자리 5천개를 만들 계획이다.

 

지난 2010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지역일자리 목표 공시제'는 자치단체가 자율적으로 일자리 목표와 대책을 수립해 공표하고 이를 실천하는 지역고용활성화 정책이다.

 

김성기 군수는 “이번에 발표한 자료를 토대로 지역여건을 반영한 체계적이고 실효성 있는 일자리 정책을 추진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속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으로 2014년과 2017년 일자리 목표 공시제 특별상 및 우수상을 수상해 시상금 1억7천만원을 받았으며, 이 같은 실적을 바탕으로 지난해 일자리 공시제 관련 컨설팅을 가졌다.

 

군은 2017년 세계경제 불확실성과 내수경기의 더딘 발걸음 등이 겹쳐 고용창출이 녹녹치 않은 상황에서도 공격적인 취업지원 활동으로 1천540여 명에게 다양한 일자리를 제공해 15세 이상 65세 미만 고용률 70.1%를 달성했다.

 

특히 직접일자리창출, 고용서비스, 창업지원, 기업유치 신설 및 확장 등을 효과적으로 추진해 2013년도 고용률 70%대 진입이후 꾸준히 유지해 오고 있다.

 

군은 지난해 경제과를 일자리경제과로 명칭을 바꾸고 부서내 신설된 일자리지원팀은 실직자 및 취약계층의 종합적인 취업지원서비스를 위해 직업상담, 동행면접, 취업역량강화교육 등 다양한 일자리 지원으로 경제활동 참여율을 높이고 있다.

배너
기사입력: 2019/04/05 [13:29]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17 여자 월드컵 우승 주역 가평의 딸 이금민 / 권길행 기자
가평 조종천에서 급류에 5명 휩쓸려 1명사망 / 권길행 기자
가평군,‘1939 시네마’오픈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수기사단장 권오한 소장 취임 / 권길행 기자
이진용 가평군수 구속기소로 직무정지 / 권길행 기자
가평군수 김성기 무소속 불패신화 기록 / 가평투데이 권길행 기자
'몸짱 아줌마' 정다연 근황 사진,"진짜 40대 맞아?" / 김경화/I선데이뉴스
가왕 조용필,‘가평음악역1939’에 후원.! / 권길행
가평군수 정치자금법 혐의부인 / 권길행 기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