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참전유공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법규 마련 돼야
김영우 국회의원, 6.25전쟁 참전유공자 지원 법안 발의
 
가평투데이
▲  김영우 국회의원 (자유한국당)

김영우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경기도당위원장, 포천·가평)은 지난12일 6.25전쟁 참전유공자에게 전기·가스·통신·수도요금을 전액 지원하는 내용을 담은 『참전유공자 예우 및 단체설립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국가보훈처의 통계에 따르면, 2019년 2월 말 현재 6.25전쟁 참전유공자가 9만 8,189명, 월남전쟁 참전유공자가 19만 8,248명, 양전쟁에 모두 참전한 유공자가 2,254명으로 총 29만 8,691명의 참전유공자가 생존해있다.

 

6.25전쟁 참전유공자로 등록된 9만 8,189명 중 80세 이상 고령자는 99.8%인 9만 7,957명에 이른다. 올해 1월말 9만 9,353명이었던 6.25전쟁 참전유공자는 2월말인 현재 9만 8,189명으로 한 달 사이 1천명 이상의 6.25전쟁 참전유공자가 사망했다.

 

현재 참전유공자를 지원하기 위해 의료·양료·요양 등이 제공되고 있으나 생활을 영위하는데 기초가 되는 전기·통신·가스 요금 등 공공요금에 대한 지원은 부재하여 고령의 홀로 사는 6.25전쟁 참전유공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김영우 의원이 대표발의한『참전유공자 예우 및 단체설립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은 6.25전쟁 참전유공자가 세대주인 세대에 대하여 전기·통신·가스·수도요금 등 공공요금을 전액 지원하는 조항을 신설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김영우 의원은“내년이면 6.25전쟁이 발발한지 70주년이다. 지금 우리가 누리고 있는 자유는 수많은 6.25 참전용사들의 고귀한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그러나 지난 설에 인사드리러 간 6.25전쟁 참전유공자 어르신께서는 추운 겨울에 어려운 환경 속에서 생활하고 계셔서 정말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다”며 법안을 발의한 취지를 밝혔다,

 

이어 김 의원은“6.25전쟁 참전유공자 분들의 헌신에 보답할 수 있는 시간이 정말 얼마 남지 않았다. 80~90대 고령의 6.25전쟁 참전유공자 분들이 돌아가시기 전에 국가는 감사의 마음을 전해야 한다. 6.25전쟁 참전유공자 분들이 마지막 가시는 길까지 합당한 예우를 받으실 수 있도록 국회 차원에서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참전유공자 예우 및 단체설립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은 김상훈, 김종석, 박덕흠, 백승주, 윤상직, 이장우, 정양석, 추경호, 홍철호 의원이 공동발의 했다.

배너
기사입력: 2019/03/13 [15:51]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 한 펜션에서 20대여 3명 동반 자살 / 권길행 기자
독자기고]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의의와 역할 / 가평투데이
산업폐기물 골프장 예지물 유기농비료로 둔갑 /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가평군, 군유지 활용‘녹색쌈지 숲’조성 / 가평투데이
가평 펜션 동반자살 20대남은 중태 / 권길행 기자
가평군 자라섬, 변화 중심에 우뚝 / 가평투데이
가평군, 청평호반 문화체육센터 신축공사 기공식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