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촘촘한 인적안전망 구축으로 위기가구 발굴에 나선다.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운영...향후‘희망지킴단’으로 재편 확대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은 사회적 위험에 대비하고 인적 자원망을 구축하기 위해‘명예 사회복지공무원’운영과 함께 희망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은 지역사회 복지발전을 위해 주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무보수 명예직으로 위기가구 모니터링, 발굴 및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함으로서 촘촘한 위기가구 발굴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모집대상은 자원봉사자, 가스·수도·전기·검침원·공인중개사·집배원 등 주민 밀착직종 종사자, 지역사정에 밝은 자 등 사회복지에 관심이 많고 성실하게 참여할 수 있는 지역 주민이어야 한다.

 

특히 대상자 중, 중·고등학생도 참여할 수 있어 가족이 함께 봉사를 통해 나눔의 가치를 배울 수 있고 사회복지 공무원의 업무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모집인원은 읍면별 인구비례에 따라 10~20명씩 총 100여명을 위촉할 예정이다.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3월말까지 가까운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신청서류를 작성 접수하면 된다.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으로 위촉되면 복지사각지대 발굴 활동 교육, 자원봉사 소양교육, 자살예방을 위한 게이크 교육 등을 이수한 뒤 4월 말부터 활동하게 된다. 모든 활동은 자원봉사 실적으로 인정하고 우수 활동자에 대해서는 연말 정부 및 지자체 포상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향후 기존 운영중인 지역사회보장 협의체, 복지이장 등 인적 안전망과 통합하여‘희망지킴단’으로 재편 확대키로 했다.

 

군 관계자는“변화된 사회구조로 인한 새로운 복지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서는 지역주민들의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다”며“민·관이 함께하는 복지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따듯한 가평을 만들어 나가는데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달에는 주민접근성이 높고 정보교환이 활발한 동네 사랑방을 대상으로 주변 사각지대 발굴 포스터, 리플릿, 홍보전단 등을 배포해 복지사각지대 발굴 강화해 지역사회의 관심도를 제고했다.

 

동네 사랑방은 지역사회에 깊이 뿌리내려 정보교환이 수시로 이뤄지는 곳으로 관내 일반음식점 1천628개, 미용실 125개, 약국 및 병‧의원 42개, 마을회관 123개 등 총 1천918개소에 이른다.

 

이들은 주변에 도움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복지위기가구에 대해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신고하면 담당 공무원은 대상자 조사 후 공공·민간자원 연계, 사례관리 등으로 위기가구를 지원한다.

배너
기사입력: 2019/03/11 [11:22]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서영교 국회의원 (서울 중랑구 갑, 국회 국방위원회) 인터뷰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가평군,‘1939 시네마’오픈 / 가평투데이
'몸짱 아줌마' 정다연 근황 사진,"진짜 40대 맞아?" / 김경화/I선데이뉴스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수기사단장 권오한 소장 취임 / 권길행 기자
독자기고]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의의와 역할 / 가평투데이
눈 없는 스키장 개장 / 운영자
가평군, 2019 경기도 꿈나무 축구대회 개최 / 가평투데이
가평군, 대통령기 전국도로사이클대회 개최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