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시외버스 요금 인상한다.
3월부터 최대 13.5% 올라
 
가평투데이

 
▲      ©가평투데이

가평군은 이달부터 시외버스 운임상한이 최대 13.5% 인상된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정부의 안정적인 버스서비스 제공을 위해 마련한 버스 공공성 및 안전강화 대책의 후속조치로 버스요금 인상 현실화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군의 경우 시외버스 요금이 10km이내의 최저요금 운임은 1,500원으로 기존보다 200원 오르고 이후 km당 이동거리에 따라 부과되는 운임요율 상한은 종전보다 13.5% 상승하게 된다.

 

이번 인상으로 가평에서 수원, 고양간 요금이 9천원대에서 1만1000원대로 적용되며, 다만 운임 조정이전에 예매된 승차권은 종전운임을 받는다.

 

군 관계자는“그간 버스업계의 지속적인 운임인상 건의에도 6년간 동결됐던 버스요금을 현실화한 것은 근로시간 단축에 따른 추가 고용비용부담과 물가 등 운송원가 상승으로 인한 업계의 경영상 어려움이 반영됐다”고 말했다.

배너
기사입력: 2019/03/05 [14:37]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민건강보험공단, 변경된 소득 및 재산과표 적용 / 가평투데이
가평 한 펜션에서 20대여 3명 동반 자살 / 권길행 기자
독자기고]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의의와 역할 / 가평투데이
제56대 윤성혜 가평경찰서장 취임 / 권길행 기자
산업폐기물 골프장 예지물 유기농비료로 둔갑 /
가평군, 군유지 활용‘녹색쌈지 숲’조성 / 가평투데이
가평군 자라섬, 변화 중심에 우뚝 / 가평투데이
가평 펜션 동반자살 20대남은 중태 / 권길행 기자
가평군, 청평호반 문화체육센터 신축공사 기공식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