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청에 불지른 60대 방화혐의로 입건
' 단순 연기흡입 사상자 없어 - 놀란 직원들 황급히 대피 소동 '
 
가평투데이

   
▲   가평군청 민원실에 불을 지르고 다급하게 도망치고 있는 김씨의 모습이 카메라에 잡혔다.     © 가평투데이

 

12일 오후 5시경 임금체불에 불만을 품은 60대 남자 김 모씨(60)가 가평군청 민원실에서 시너 통을 들고, 부탄가스라이터로 위협하며, 난동을 부리다 경찰에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김 씨는 직원들을 협박하다 민원실 바닥에 불을 질러 직원들이 황급히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지고, 김씨 자신도 놀랐는지 다급하게 도망가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혔다.

 

이날 사고로 현장에 있던 민원인 등 5명이 연기흡입 등으로 피해를 입었으며, 화재는 곧바로 진압했다.

 

가평군에서 발주한 도로공사 관련 일을 하고 공사업체로 부터 노임을 받지 못해 불을 지른 것으로 전했다.

 

경찰은 김 씨를 방화혐의로 현장에서 체포하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가평]권길행 기자



배너
기사입력: 2018/09/13 [10:30]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군, 정유년(丁酉年) 힘찬 날갯짓 시작하다! / 가평투데이
가평초 육상부 키다리 아저씨는 누구? / 가평투데이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청평내수면 연구소로 벚꽃구경오세요' / 권길행
가평군의 '민원 24' 시행을 반기며.... / 가평투데이
가평군, 민·관 일치된 공감대 형성 / 가평투데이
가평군, 백두산 천지 닮은 '호명호수' 개방 / 가평투데이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논평]경제 회복 위한 창조경제와 신산업 창출, 노동개혁에 강한 의지 밝힌 것에 환영한다. / 가평투데이
'몸짱 아줌마' 정다연 근황 사진,"진짜 40대 맞아?" / 김경화/I선데이뉴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