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 D-60, 지방자치단체장의 행사 개최·후원 제한
선관위, 공무원의 선거관여행위 예방을 위해 특별 교육 실시
 
가평투데이

가평군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정원)는 6월 13일 실시하는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의 선거일 60일인 4월 14일부터 지방자치단체장은 각종 행사를 개최·후원할 수 없고, 정당이나 후보자는 그 명의로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를 할 수 없다고 밝혔다.

4월 14일부터 제한·금지되는 주요 행위는 다음과 같다.

 
▲      © 가평투데이

▣ 지방자치단체장 등의 행위

관련 제한·금지 사항

지방자치단체장은 4월 14일부터 선거일까지 ▲정당의 정강·정책과 주의·주장을 홍보·선전하거나, ▲정당이 개최하는 당원연수·단합대회 등 일체의 정치행사에 참석하거나,▲선거대책기구, 선거사무소, 선거연락소를 방문할 수 없다.

※ 해당 지방자치단체장선거의 예비후보자나 후보자가 된 경우 위의 행위 가능

다만, 지방자치단체장이 ▲창당·합당·개편대회 및 후보자선출대회에 참석하거나, ▲소속 정당이 당원만을 대상으로 개최하는 정당의 공개행사에 당원으로서 의례적으로 방문하는 것은 가능하다.

또한, 지방자치단체장과 소속 공무원은 교양강좌, 사업설명회, 공청회, 직능단체모임, 체육대회, 경로행사, 민원상담 기타 각종 행사를 개최하거나 후원할 수 없다.

다만, ▲법령에 의하여 행사를 개최·후원하는 행위, ▲특정일·특정시기가 아니면 그 목적을 달성할 수 없는 행사, ▲천재·지변 기타 재해의 구호·복구를 위한 행위, ▲유상으로 실시하는 교양강좌나 주민자치센터가 개최하는 교양강좌를 후원하는 행위, ▲집단민원 또는 긴급한 민원을 해결하기 위한 행위 등은 가능하다.

▣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 관련 제한·금지 사항

누구든지 4월 14일부터 선거일까지 정당이나 후보자(입후보예정자 포함)의 명의를 밝히거나, ▲투표용지와 유사한 모형으로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를 할 수 없다.

 

다만, 정당이 당내경선 여론조사를 하거나, 정당이나 후보자로부터 의뢰받은 여론조사기관이 의뢰자를 밝히지 않고 자신의 명의로 선거에 관한 여론조사를 하는 것은 가능하다.

 

가평군선관위는 지난 3월 지방자치단체 공무원을 대상으로 특별 교육을 실시하였고, 지방자치단체 간부공무원을 주요대상으로 하는 선거중립 연대서명을 요청하여 210여명이 참여하는 등 공무원의 선거범죄 예방을 위해 적극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다.

선관위 관계자는‘앞으로도 선관위원장 명의의 공한문 발송 등 지속적으로 지방자치단체 등에 공무원의 선거관여행위에 대한 강력한 단속의지를 표명하고, 아름다운 선거 실현을 위한 협조를 부탁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가평]권길행 기자



기사입력: 2018/04/13 [14:18]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배너
가장 많이 본 기사
가평군의회, 가평군수 자진 사퇴 촉구 / 권길행 기자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김성기 군수 대법판결 무죄확정 / 가평투데이 권길행 기자
속보]6/2 지방선거 정진구 후보 독주 / 권길행 기자
가평군 역세권 3개 지구 개발‘물꼬’트이다.! / 가평투데이
새누리당 공천자 확정 발표, 선거열기 후끈 / 가평투데이 권길행 기자
강현도 가평부군수, 누수없는 행정체계 확립...읍면방문 가져 / 가평투데이
가평소방서, 2018년 상반기 민·관합동 산악구조훈련 / 가평투데이
가평파크 골프장“설레는 티-샷 20일 오픈” / 가평투데이
가평군, '사통팔달 도로망' 구축 본격화 / 가평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