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자라섬에서 K-POP 콘서트 및 포럼 연다.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국내외 케이팝퍼들과 K-POP 전문가들이 함께하는 포럼 및 축제의 장이 오는 7월 가평 자라섬에 열려 주목을 받고 있다.

 

가평군은 올해 도내 지역특화 마이스 행사 지원 대상에 가평 K-POP포럼이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K-POP포럼은 레드엔젤 K-POP콘서트의 부대행사다.

 

지역특화 마이스 행사 지원사업은 경기도가 31개 시·군에서 성공적으로 운영 중이거나 신규 국제회의를 선정해 지원하는 마이스 육성 제도로, 가평 K-POP포럼은 지난달 공모에서 행사주제와 지역특화산업과의 연관성, 국제행사로서의 성장 가능성, 지역특화컨벤션으로의 성장성 및 지속가능성 등을 인정받았다.

 

인큐베이팅 지원단계로 선정된 가평 K-POP포럼에는 2,000만원이 지원될 예정이며, 축제준비는 2006년부터 시작한 대한민국 응원단인 ‘레드엔젤’이 추진한다.

 

포럼강사로는 AG성은(김성은)과 국내외 K-POP관련 최고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메인아티스트로는 K-POP 국내 최정상 40팀을 협의중이며, 4월 중순부터 출연 라인업을 발표할 예정이다.

 

행사일정은 K-POP콘테스트가 오는 7월 1일부터 15일까지, K-POP 포럼은 7월 13~15일 열린다.

레드엔젤 박재현 대표는 “가평 자라섬은 수도권 2000만 명이 1시간대에 찾을 수 있는 축제의 장소로 최고”라며 “K-POP을 응원하고 위상을 올려줄 축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재즈와 더불어 음악도시 가평에 맞는 새로운 축제의 기반을 만들어 주민과 관광객이 상생하는 대표축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대표 컨벤션특화사업으로 선정된 행사는 글로벌 행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마이스 전문가 컨설팅도 함께 지원하고 우수행사는 국비 공모 대상사업으로도 추천할 계획이다.

 
 

배너
기사입력: 2018/04/09 [11:46]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경춘선 ‘청량리~춘천’간 급행전동열차 5회 신설 / 가평투데이
낭만가득 가평 가는 기차, 관광객 북적 / 가평투데이
북한강 횡단하는 가평대교 개통, 15일부터 차 달린다. / 가평투데이
주말 초자연으로 봄나들이 / 운영자
제4회 가평포도축제 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
가평군수 정치자금법 혐의부인 / 권길행 기자
제24회 경기연극올림피아드‘금상’ / 가평투데이
맞춤형 일자리 제공에 노력, 가평군 일자리센터 / 권길행 기자
유기종 소장 49대 수기사단장 부임 / 가평투데이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