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자체개발 브랜드 '국내에 이어 세계도 석권'
 
가평투데이

 
▲      © 가평투데이


가평군이 자체적으로 개발한 '자라섬''숲의 약속' 브랜드 디자인 2점이 국내는 물론 세계 디자인 시장도 석권하며 그 가치를 인정받았다.

 

7일 군에 따르면 지난해 정부가 인정하는 국내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굿디자인상'과 '핀업 디자인상'을 각각 수상한 자라섬과 숲의 약속이 이번에는 세계 3대 디자인상 가운데 최고 권위인‘2018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커뮤니케이션(CI/Branding)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의‘IDEA(International Design Excellence Award)’독일의‘레드닷(Reddot)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로 꼽힌다. 1953년부터 매년 최고의 디자인 결과물에 대해 iF 디자인상을 수여하고 있다.

 

이번 어워드에는 54개국 6천401개의 출품작이 접수된 가운데 세계 각국의 전문가 63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으로부터 자라섬을 상징하는 '자라섬 BI'와 환경성 질환센터를 상징하는 '숲의 약속(Green Promise)' 이 모든 사람이 쉽게 알아볼 수 있게 도시적이고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호평을 받았다.

 

자라섬 BI는 2016년 10월부터 약 9개월간의 자체 개발과정을 통해 자연과 강 그리고 섬이 어우러진 자라섬 고유의 이미지와 의미, 섬 지형도를 4개의 테마존으로 특색화해 관광객들이 느낄 수 있는 브랜드 경험을 핵심적으로 담았다는 점에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군은 설명했다.

 

군 관계자는“군 자체 개발을 통해 약 2억여 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도 봤다”며“이번 수상을 통해 자라섬 브랜드가 세계적인 디자인으로 인정받은 만큼 자라섬이 대한민국 관광도시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디자인을 바탕으로 더 나은 가치와 경험을 만들어 나가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18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시상식은 오는 9일 독일 뮌헨에서 열린다.

 

한편 자라섬 및 숲의 약속 디자인과 함께 군 대표 브랜드 디자인 한석봉 도서관도 지난해 '핀업 디자인 어워드' 1위인 베스트 오브 베스트에 뽑혔다.

 

한석봉 도서관은 최근 문화 트렌드와 공간의 역할이 변화함에 따라 군 4개 도서관을 차별화하면서도 하나의 브랜드로 보여줄 수 있는 통합 브랜드 디자인으로 개발됐다. 



배너
기사입력: 2018/03/07 [10:20]  최종편집: ⓒ 가평투데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가평군수 정치자금법 혐의부인 / 권길행 기자
북한강 횡단하는 가평대교 개통, 15일부터 차 달린다. / 가평투데이
가평, 1m30Cm 초대형 메기 낚여 / 권길행 기자
경춘선 ‘청량리~춘천’간 급행전동열차 5회 신설 / 가평투데이
청정함과 순수함,건강이 융합된 종합비타민 잣 축제 / 가평투데이
일본은, 위안부 할머니들께 직접 사과해야.! / 가평투데이
가평군의회, 가평군수 자진 사퇴 촉구 / 권길행 기자
제4회 가평포도축제 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
살맛나는 세상/원하는 일자리 / 가평투데이
가평군, 희복 공동일터사업 호응...올해 16개마을 선정 지원 / 가평투데이
배너
배너